Duplicate
💖

빛의 얼굴들

저자
조수민 지음
키워드
공간
사람
소개
빛을 조명하는 네 가지 인문적 시선
랜선 모임 날짜
2022/04/20 20:00
출판사
을유문화사
랜선 모임 참여 방법? 세모람 구독 후 웰컴레터에서 참여 방법을 확인해주세요:)
저자의 첫 인사
“안녕하세요. 저는 빛을 좋아하는 디자이너이자, <빛의 얼굴들>의 저자 조수민입니다. 저는 대학에서 산업디자인과 실내건축디자인을 전공하고 조명설계사무소에서 ‘형태를 다루지 않는 디자이너’로 사회생활을 시작했습니다.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빛이 얼마나 매력적인 존재인지 깨닫게 되었고, 빛이야말로 공간과 제품, 예술과 삶까지 모두 담을 수 있는 그릇이라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런 빛에 대한 저의 생각들을 글로 써나가기 시작했고, 그 이야기들을 모아 <빛의 얼굴들>을 출간하게 되었습니다.
우리에게 빛이라 하면 단순히 과학적으로 인식되거나, 조명이라 하면 인테리어의 한 요소 정도에서 머무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빛은 우리의 시각 경험의 근원이 되는 존재입니다. 우리가 보는 모든 것은 사물이나 공간, 장면이기 이전에 모두 ‘빛’이기 때문입니다. 책에서는 그런 빛이 가진 특성에서부터 우리가 빛을 어떻게 느끼고 인식하는지, 나아가 그 빛으로 채워지는 공간과 사회에 대해서 이야기하였습니다.
우리는 모두 빛 가운데 살아갑니다. 하지만 대부분 그 존재를 인식하지 못하고 있죠. 오늘 이 책에 대해 이야기 나누며 우리 삶을 가득 채우고 있는 빛은 어떤 모습인지, 우리의 더 나은 빛과 공간 그리고 사회를 위해 생각해봐야 하는 것은 무엇 인지에 대해 이야기 나눌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저자 조수민
빛으로 세상을 읽는 디자이너. 산업디자인과 실내건축디자인을 전공했고, 조명 설계 사무소에서 ‘형태를 다루지 않는 디자이너’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경의선 숲길, 지하철 9호선, 주거 공간 등 다양한 조명 설계 일을 하면서 빛이야말로 공간과 제품, 예술과 삶까지 모두 담을 수 있는 그릇이라는 것을 깨닫고 빛과 사랑에 빠졌다. 이후 기획자이자 디자이너로 활동하면서 빛에 대한 생각들을 글로 써 나가고 있다. 현재 브런치와 시그니파이 코리아(구 필립스 라이팅 코리아) 블로그에 ‘빛 이야기’를 연재 중이며, 한국조명ICT연구원에서 조명 입문자를 위한 강의를 하고 있다. 그리고 대우건설 푸르지오 주거 공간 조명 기획 프로젝트 등 기업과 협업도 하고 있다.
생각거리 질문
[책 읽기 전]
1.
‘본다’라고 하는 행위는 어떻게 정의 내릴 수 있을까요? 우리가 보는 것은 얼마나 객관적일까요?
2.
우리 삶을 더 풍요롭게 만드는 ‘좋은 빛’은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요? 그 기준은 무엇일까요?
3.
우리의 밤을 밝게 밝히기 위해 희생되고 있는 것들은 무엇이 있을까요? 우리에게 진정 필요한 빛은 무엇일까요?
[책 읽은 후]
1.
우리가 보는 세상이 상대적이고 주관적이라는 사실은 어떻게 세상을 바꿀 수 있을까요?
2.
남향만을 고집하는 문화, 효율만을 고려한 조명 환경은 어떻게 바꿔나갈 수 있을까요?
3.
지구상의 모든 생명체와 함께 살아가기 위한 빛은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요?
저자와 함께하는 랜선 모임 진행
저자의 미니강연
질의 응답
저자의 클로징
* 최대 1시간 30분 진행
참여 방법 및 진행 방식 (참가비 없음)
1.
세모람 구독하기를 해주세요. 웰컴레터로 오픈채팅방 초대 링크를 보내드립니다.
2.
저자를 만나기 전 1) 저자의 첫 인사 글, 2) 생각거리 질문을 바탕으로 자유롭게 책을 읽어주세요.
3.
랜선 모임 후 블로그, SNS 등에 후기를 공유해주시면 저자 서명이 담긴 수료증을 드립니다.
수료증
<빛의 얼굴들> 책 정보 - 책을 꼭 읽고 참여해주세요:)
세모람 구독하기 (독자 참여 신청)
세모람은 저자와 함께하는 랜선 책 모임을 만듭니다. 홈페이지 인스타그램 유튜브 페이스북 블로그